금천구, 코로나19 관련 해외입국자 특별관리 시행

김정태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1 15:22:49
  • -
  • +
  • 인쇄
▲ 유성훈 구청장(왼쪽 두 번째)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통합민원실 출입구 이동 동선 정비현황을 확인하고 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김정태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해외입국자(자가격리대상자)를 대상으로 특별 관리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앞서 서울시는 해외입국자의 대중교통 이용을 차단하고 방역이 완비된 공항버스만을 이용케 하는 특별 수송대책을 실시한다고 밝힌바 있다.

이에 구는 청사 구역 내에 별도의 하차지점을 마련하여 일반주민과의 접촉을 원천 차단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차단을 위해 기존 선별진료소 대기시설과 별도로 해외입국자를 위한 대기시설과 이동식 화장실을 추가로 설치했다.

한편, 구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구 청사 1층 통합민원실 진・출입로 이동 동선을 정비하고 부서별 구내식당 이용시간을 조절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에 따라 정부, 서울시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갖추고 대응하고 있다”며, “해외로부터의 감염병 확산 차단이 중요한 시점인 만큼 끝까지 긴장의 끈을 늦추지 않고 코로나19 종식을 앞당길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