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문화재단, 지역 예술인 의료 지원 나서

최원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1 15:28:48
  • -
  • +
  • 인쇄
지난 2월 금천문화재단, 희명병원, 서울바른세상병원과 업무협약 체결

▲ 지난 2월 금천문화재단과 바른세상병원이 지역 예술인 의료지원을 위한

의료협약을 체결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최원화 기자] 금천문화재단(이사장 정병재)이 4월 1일부터 금천구에 거주하는 예술인 복지를 위한 예술인 의료 지원에 나선다.

이를 위해 재단은 금천구 관내 지역 병원인 의료법인 희명병원 및 서울바른세상병원과 지난 2월 업무협약을 체결 하였다.

지원대상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서 발급받은 예술활동증명서를 소지한 금천구에 거주하는 예술인과 직계존비속, 배우자, 배우자의 부모이다.

대상자는 해당 의료기관 이용시 ‘예술활동증명서’, 금천구 거주확인을 위한 ‘주민등록등본’, 가족의 경우 ‘가족관계증명서’를 제시하면 의료기관 안내에 따라 진료비 본인부담금의 10% 감면 등 혜택을 이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