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차상위계층 월동대책비 9천만원 지원

최원화 기자 / 기사승인 : 2021-01-20 12:56:01
  • -
  • +
  • 인쇄
동주민센터를 통해 가구당 온누리상품권 5만원씩 배부

▲ 금천구청 청사.

 

[금천구민신문 최원화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주민불안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에 대한 한시적 지원대책으로 가구당 5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원한다.

구는 1~3월 동절기 동안 차상위계층 1,800가구에 총 9천만 원을 지원한다.

각 동주민센터를 통해 1월중으로 기존 차상위계층 1,672가구에 가구당 온누리상품권 5만원씩 지원하고, 3월까지 2021년 신규선정 차상위계층 128가구에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일자리 감소로 인해 저소득층 주민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금천형 복지전달체계를 활용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지원하고, 정부혜택이 상대적으로 적은 차상위계층에 대한 지원방안을 계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 각 동주민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