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밸리 근로자 대상 무료 ‘문화강좌’ 개설

박민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04-02 12:03:02
  • -
  • +
  • 인쇄
금천구, 2019년 상반기 ‘G밸리 기업시민청 문화강좌’ 수강생 모집
▲ 4월 17일부터 7월 11일까지 진행되는 ‘G밸리 기업시민청 문화강좌’ 안내 포스터.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박민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지난해 G밸리 직장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G밸리 기업시민청 문화강좌’를 올해도 개설하고, 4월 1일부터 수강생을 선착순 모집한다.

‘G밸리 기업시민청 문화강좌’는 G밸리 내 기업인과 근로자들의 문화 욕구를 충족시키고 활기찬 근무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2015년부터 ‘G밸리 기업시민청’에서 개설.운영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문화강좌는 4월 17일부터 7월 11일까지 운영된다. ‘캘리그라피’, ‘가죽공예’, ‘바이올린’ 3개 강좌가 마련됐다.

‘캘리그라피’와 ‘가죽공예’ 강좌는 매주 수요일 총 10회, ‘바이올린’은 매주 목요일 총 12회,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전문강사가 수업을 진행한다.

강좌별 15명을 선착순 모집하며, 구와 G밸리 내 근로자라면 누구나 신청가능하다. 수강을 원하는 근로자는 ‘G밸리 기업시민청’으로 방문 또는 전화(☏02-2136-4707~8)로 신청하면 된다.

수강료는 무료다. 단, ‘캘리그라피’와 ‘가죽공예’ 재료비 2만 원은 별도이며, ‘바이올린’ 악기는 본인이 지참해야 한다.

한편, 강좌가 열리는 ‘G밸리 기업시민청’은 구가 2013년 12월 가산 현대아울렛 6층(금천구 디지털로10길 9)에 개소해 운영 중인 기업지원시설이다. 회의 및 교육 등 기업 행사장소 제공, 기업인과 근로자 대상 교육, 문화프로그램 운영, 휴게공간 운영 등 다양한 기업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G밸리 기업시민청 문화강좌를 통해 구와 G밸리 근로자들이 건전한 여가를 향유하고, 업무로 쌓인 스트레스를 조금이나마 해소할 수 있길 바란다”며 “근로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