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산동 우시장 위생환경 개선으로 변신

박민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7 11:46:05
  • -
  • +
  • 인쇄
위생환경개선 위해 5월부터 2개월간 계도기간을 거쳐 합동 단속 시행 중
▲ 합동단속을 통해 개선된 우시장 보도 모습(사진 전과 후).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박민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독산동 우시장 일대 위생환경개선을 위해 지난 5월말부터 ‘자체합동단속반’을 구성하고 대대적 홍보·계도를 거쳐 합동단속을 시행하고 있다.

구는 앞서 지난 7월부터 10월말까지 5개 부서(지역경제과, 청소행정과, 건설행정과, 위생과, 도시재생과) 총 인원 139명이 참여해 대대적인 합동단속을 실시했다.

축산물판매업 영업자 준수사항 및 표시사항 이행, 축산폐기물 배출, 도로상 노점 및 물건적치 등 우시장 환경을 저해하는 사항에 대해 집중 단속했다.

단속을 통해 우시장 범안로 보도 위 불법 노점과 적치물 총 26건을 전부 시정조치해 주민들이 불편 없이 보행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축산물을 냉장시설이 아닌 가판위에 진열하거나, 위생용기에 담지 않고 운반하는 위반사항들도 단속이 이루어졌다. 축산물판매업소 187개소를 점검해 위생기준 위반업소 12개소에 대한 시정명령, 경고 등 행정조치를 실시했다.

특히, 구는 상인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실시해 상인들 스스로 점포(52개소)에 냉장 진열상자(쇼케이스)를 구매 설치하는 등 상인들의 위생의식이 크게 개선됐다고 밝혔다.

구는 앞으로도 우시장 위생환경개선을 위해 우시장 축산물판매업소 등에 대한 홍보와 단속을 지속 실시하고, 정기적인 상인간담회를 개최해 상인들의 위생의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금천구 독산동 우시장은 오랜 시간 이곳을 지켜온 지역의 자랑이자 훌륭한 자원이다”라며, “앞으로도 개선되어야 할 부분들이 많이 남아있지만 구청, 상인, 주민이 함께 지혜를 모아 활력이 넘치는 곳으로 변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