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안전하고 따뜻한 추석 명절을 위한 종합대책 시행

김정태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4 10:05:46
  • -
  • +
  • 인쇄
안전, 교통, 구민불편 해소, 물가안정 등 6개 분야별 대책 마련

▲ 유성훈 금천구청장 추석 명절을 앞두고 동네를 돌며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김정태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구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9월 25일부터 10월 5일까지 ‘2020 추석 종합대책’을 시행한다.

구는 △안전대책 △교통대책 △나눔문화 △구민불편 해소 △물가안정 △공직기강 확립 등 총 6개 분야에서 추석 종합대책을 중점 추진한다.

먼저, 구는 종합상황실, 풍수해대책반, 청소대책반 등 10개 기능별 대책반을 구성하고 총 300여명 근무자가 24시간 상황근무를 실시, 연휴 기간 구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대응체계를 구축한다.

특히,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해 추석 연휴기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함께 운영한다. 1일 11명 총 55명이 주·야간 2교대로 근무를 실시하고,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 자가격리자 관리, 전화상담 등 추석 연휴에도 감염병 예방을 위해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같은 기간 선별진료소도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한다.

또, 구는 의료공백 등으로 인한 구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응급진료상황실’을 가동, ‘연휴기간 병·의원, 약국 안내’, ‘응급 의료사고 민원신고 접수 및 조치’, 소방방재청(119)‧서울시와 응급의료대응 체계를 유지한다.

연휴기간 중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약국 운영시간은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다산콜센터, 응급의료정보제공 홈페이지(www.e-gen.or.kr)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금천구청 홈페이지(www.geumcheon.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구는 추석연휴 기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다중 이용시설, 대형 공사장, 재난취약시설, 체육시설, 전통시장 등을 대상으로 시설특별점검을 실시하고, 기습폭우에 대비해 24시간 수방 대책 상황실을 가동한다.

이 밖에도 하수기동반, 응급복구 기동단, 공원·녹지 기동반 등을 통해 사고 발생 시 신속히 복구조치하고, 비상사태에도 차질 없이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구는 추석연휴기간 수도권매립지 및 쓰레기 수거 대행업체 휴무에 따라 ‘월, 수, 금’ 지역은 9월 29일부터 10월 2일까지, ‘일, 화, 목’ 지역은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쓰레기를 수거하지 않는다. 이에, 청소대책반과 함께 환경미화원이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청소대행업체가 주요도로 및 쓰레기 다량배출지역을 점검하며 생활쓰레기를 수거할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추석연휴 기간 주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대응해 나가겠다”며, “주민들께서는 추석연휴기간에도 나와 내가족의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