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세계문화체험-달라서 좋아요’ 개최

김정태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0 10:00:08
  • -
  • +
  • 인쇄
‘북유럽과 남미의 겨울 축제와 놀이’를 주제로 4개 체험관 구성

▲ 금천구 시흥글로벌인재학당에서 10일 열린 세계문화체험 행사 중 멕시코관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이 멕시코 의상(판초와 솜브레로)을 입고 직접 만든 작은 크리스마스 장식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김정태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12월 10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서울시흥초등학교(금천구 독산로23길 26) 신관 1층 시흥글로벌인재학당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세계문화체험-달라서 좋아요’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에게 여러 나라의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해 다문화 이해 역량과 세계를 향해 꿈을 키우는 기상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올해는 ‘북유럽과 남미의 겨울 축제와 놀이’를 주제로 △멕시코관 △브라질관 △스코틀랜드관 △핀란드관 4개 체험관을 구성했다. 각 체험관은 외국어 전문 마을강사와 원어민 강사, 시흥글로벌인재학당 전임강사 총 13명의 강사진이 참여했다.

이날 참가한 학생들은 각 체험관을 한 시간 간격으로 순회하며, 나라별 겨울축제와 놀이에 대해 알아보고, 음식 및 공예품 만들기, 컬링 및 삼바축구 배우기 등 체험을 통해 남반구와 북반구의 기후 차이에 따른 문화적 차이를 비교하는 시간을 가졌다.

‘세계문화체험-달라서 좋아요’ 행사는 12월 10일~11일 양일 간 진행한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