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50+센터, 중장년층 90명에게 일자리 제공

최원화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6 09:58:54
  • -
  • +
  • 인쇄
서울시‘50+보람일자리 사업’, ‘50+인턴십 사업’수행기관으로 선정
▲ 지난해 서울시 ‘50+인턴십 사업’ 매칭데이 행사 사진.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최원화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중장년층 인생이모작 지원시설 ‘금천50플러스센터(센터장 김미성)’가 서울시 ‘50+보람일자리 사업’, ‘50+인턴십 사업’에 수행기관으로 선정, 중장년층 90명에게 새로운 환경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금천50플러스센터’는 경험과 역량 갖춘 사업 참여자들을 발굴해 각 활동처에 맞춤형 인력을 파견하고, 사업 참여자들에게는 활동비, 교육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센터는 5월 2일까지 ‘50+인턴십 사업’에 참여할 중장년층 40명을 모집한다. 서울시에 거주하는 50+세대라면 서울시 50+포털(https://50plus.or.kr/)에서 신청 가능하다.

앞서 모집이 완료된 ‘50+보람일자리 사업’ 참여자들은 4월 29일 온라인으로 열리는 발대식과 사전교육 등을 거쳐, 5월 노인일자리 지원기관, 장애인시설 등에 배치되어 ‘지역복지사업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사업에 참여하는 모든 참여자분들이 새로운 경험과 사회공헌의 값진 보람을 얻어 가시기 바란다”며, “인생2막을 위해 새로운 기회를 꿈꾸는 50+세대가 새로운 일자리에 도전하고 지속가능한 일·활동 설계를 할 수 있게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천50플러스센터’는 지난해에도 서울시 ‘50+인턴십 사업’을 통해 31개의 활동처에 참여자 40명을 파견, 이 중 14명의 참여자가 지속적인 일·활동으로 연계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