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사회적 기업 ㈜이그린, 아동급식 지원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박민선 기자 / 기사승인 : 2021-12-31 09:30:09
  • -
  • +
  • 인쇄
민관협력 통해 결식아동 급식 지원, 지역사회 돌봄에 큰 기여
▲ 금천구청 소회의실에서 유성훈 금천구청장과 ㈜이그린 신정희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박민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12월 29일 사회적 기업인 ㈜이그린(대표 신정희)이 ‘2021년 아동급식 지원사업’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아동급식 지원사업 유공자 표창은 아동 결식 예방, 안전한 급식 제공 등 급식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게 주어지며, 올해에는 2개 기관, 개인 13명에게 수여됐다.

㈜이그린은 2010년 설립한 사회적 기업으로 2011년부터 현재까지 동주민센터와 협력해 매달 150여 명의 결식아동들에게 부식을 전달하며 복지 사각지대 아동에게 안심 먹거리를 무상 제공하는 등 결식 아동 급식 지원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먹거리 분야 민관협력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 돌봄을 실천하고 있다.

㈜이그린 신정희 대표는 “결식아동뿐만 아니라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청장년층과 노인 세대까지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민관협력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싶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지난 11년 동안 아동급식 지원사업에 기여해 준 ㈜이그린의 보건복지부 표창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라며, “구에서도 어려운 형편의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금천피플

+

자치행정

+

건강/복지

+